Month: October 2012

  • 욕심을 좀 버리고.

    지난 6년 간 회사 살리려고 정신없이 뛰어다녔더니 곧 나의 지분이 30% 미만으로 떨어진다는 것을 알고나서 사실 좀 우울해졌다. 돈에 대한 욕심이라기보다는 ‘내가 얼마나 힘들게 일했는데..’에 대한 보상심리 때문에 화가 났다. 그러고는 아마 우리 회사를 거쳐간 동료중에 지금의 나와 꼭 같은 생각을 하며 화가 났던 사람들도 있으리라는 생각이 들었다. ‘내가 얼마나 힘들게 일했는데..’ 근데 다시 잘…

  • 동이 터오는 바다 한 가운데서.

    예전엔 구축함에 레이더 달고 기껏해야 운하나 떠다녔다면, 이제는 돛단배에 연장 하나 달랑 들고 바다 한 가운데에 나온 그런 기분이다. 너무나 두렵고 외롭다. 하지만 물론 나의 돛단배가 쉽게 침몰하는 일은 없을 것이다. 이미 숱한 폭풍우를 정면으로 부딪히며 이곳까지 나왔기 때문이다. 그리고 내가 완수해야 할 명확한 미션이 하나 있기 때문이다. 내가 만들고 있는 제품에 대해, 몸담고 있는…

  • 누구나 아는 비밀

    응당 그때 그때 해야하는 일을 최선의 노력으로 ‘잘’ 해내는 것만으로도, 남들보다 엄청나게 앞서갈 수 있다. 그런데 놀라운 것은 사람들이 그걸 잘 모른다는 사실이다. 남들을 뛰어넘거나 압도하기 위해서는 무언가 대단히 다른 방식이 있으리라 생각하는데 사실은 그렇지가 않다. 응당 그때 그때 해야하는 일을 최선의 노력으로 ‘잘’ 해내는 것만으로도, 남들보다 엄청나게 앞서갈 수 있다. 물론 저 안에 여러…

  • 누구나 보석은 이미 가지고 있다

    우리가 남들이 별로 하지 않던 안드로이드를 일찍 시작했던 까닭에 전략을 잘 굴렸으면 아주 히트작이 될뻔한 제품이 몇개 있었다. 그러나 그때는 내가 제품의 가능성을 전혀 보지 못했던 것 같다. 사실 별 의욕도 없었고.. 시장의 방향을 읽고 미래를 내다보는 혜안을 키워야겠다. 상황에 매몰되어 내가 가진 자원과 가능성조차 외면해 버리면 안된다. 내가 이미 예전부터 가지고 있던 자원을 살짝…

Blog at WordPress.com.